부산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본문 바로가기

마음건강 정보 조현병

조현병

조현병이란?
조현병은 다소 생소하게 느껴질 수 있는데 2011년에 정신분열병에서 병명이 바뀐 것으로, 정신분열병이라는 이름에서 오는 거부감과 편견을 없애기 위하여 개명되었습니다. 조현이란 현악기의 줄을 고른다는 뜻으로, 조현병 환자의 모습이 마치 조율이 되지 않은 현악기의 혼란스러운 상태를 보는 것과 같다는 데서 비롯되었습니다.
원인
과학의 발달로 인해 뇌에 대한 연구가 차근차근 진행되고 있어 조현병의 원인도 하나씩 밝혀지고 있습니다. 현재까지 밝혀진 바로는 조현병은 어느 한 가지 원인이 아닌 여러 요인, 크게는 유전적 요인과 환경적 요인의 복합적 결과입니다.
증상
조현병이란 사고, 감정, 지각, 행동 등 여러 측면에 걸쳐 광범위한 이상 증상을 일으키기 때문에, 그 증상도 매우 다양하지만, 크게 나누면 양성증상과 음성증상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양성증상

누가 봐도 이상하다고 여기는 생각, 말, 행동, 감정 등을 보입니다.

환각 : 외부로부터 자극이 없는데도 청각(환청), 시각(환시), 후각(환후), 촉각(환촉)과 같은 감각을 통해 어떤 자극을 느끼는 것 (환시 예: 자신에게만 보이는 특정 인물, 빛 등)

망상 : 사실과 전혀 다른 잘못된 생각을 실제 사실이라고 굳게 믿음 (예: 스스로를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주장(과대망상))

이상한 행동 : 적대적인 행동, 한가지 자세를 오랫동안 유지하는 것 등

이상한 말 : 조리에 맞지 않는 말, 엉뚱한 이야기, 빙빙 둘러서 말하는 것 등

음성증상

누가 봐도 이상하다고 여기는 생각, 말, 행동, 감정 등을 보입니다.

얼굴 표정에 변화가 없고 상황에 맞지 않는 감정표현을 한다.

주위에서 일어나는 일, 대인관계에 관심과 흥미가 없다.

직장이나 학교, 사회생활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지 않는다.

말을 해도 내용이 빈곤하거나 얼굴표정이 없고, 혹은 로봇처럼 억양 없이 말한다.

치료
약물치료

대부분의 환자에서 적절한 약물을 적절한 용량으로 6~8주 유지할 경우 급성기 증상의 상당 부분이 호전됩니다. 약물을 처음 복용하면 졸리거나, 어지러움, 시야가 흐릿해 지는 등 부작용을 경험할 수 있는데, 이런 부작용들은 대부분 저절로 사라지므로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또 일반적으로 처음 발병한 경우에는 1년 이상 약물을 꾸준히 복용하여야 하는데 여러 가지 이유(병의 부정, 부작용 등)로 약물을 중단하게 되면 재발되는 경우가 흔하고, 이렇게 재발하게 되면 약을 복용해야만 하는 기간이 길어질 수 있으므로 약물의 중단은 반드시 정신과 전문의와 상의한 후 결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정신사회적치료

약물치료와 함께 정기적인 상담을 통해 환자와 치료자가 공감하고 이해하는 치료적 관계를 형성하여 환자의 현실감을 회복시키고, 문제해결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지지하고 격려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급성기 증상이 호전된 후에도 많은 조현병 환자들은 직업이나 자아실현의 욕구가 적어지거나 대인관계의 어려움으로 인해 고통을 받습니다. 이런 상태의 환자에게 심리사회적치료는 그들이 가진 현실적인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줍니다. 정신재활시설, 낮병원, 정신건강복지센터 등의 지역사회 재활시설을 통해 사례관리, 직업재활, 자조모임, 사회기술훈련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우)48434 부산광역시 남구 수영로 299(대연동) 루미너스타워 12층|TEL : 051-242-2575|FAX:051-466-5072|E-mail:busanmind@hanmail.net

Copyright © BUSAN IN MAUM. All rights reserved.Designed by 웹스.